Our Story

 
언젠가 인생의 중요한 선택을 해야만 했을 때 존경하는 은사님께서 해주신 조언 한 마디가 있었습니다. “상희야, 네가 엄마를 이해하면 여자로서의 삶을 다 이해하는 걸 꺼야”라고 하셨는데, 20대이던 그 때는 그 말이 무슨 말인지 몰랐습니다. 그 후로 세월이 흘러 엄마가 되어 보니 이제야 그 말이 어떤 의미였는지 살아가다 문득문득 마법같이 느껴집니다. 지금에서야 알게 된 이 의미들을 나와 같은 엄마들과 함께 브런치 타임을 갖듯이 서로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함께 웃고, 함께 울고, 적어도 외롭지 않은 여자로서의 삶을 엄마라는 이름으로 재미있게 살아가고 싶습니다.  -브런치매거진 대표, 길상희 드림-

언젠가 인생의 중요한 선택을 해야만 했을 때 존경하는 은사님께서 해주신 조언 한 마디가 있었습니다. “상희야, 네가 엄마를 이해하면 여자로서의 삶을 다 이해하는 걸 꺼야”라고 하셨는데, 20대이던 그 때는 그 말이 무슨 말인지 몰랐습니다. 그 후로 세월이 흘러 엄마가 되어 보니 이제야 그 말이 어떤 의미였는지 살아가다 문득문득 마법같이 느껴집니다. 지금에서야 알게 된 이 의미들을 나와 같은 엄마들과 함께 브런치 타임을 갖듯이 서로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함께 웃고, 함께 울고, 적어도 외롭지 않은 여자로서의 삶을 엄마라는 이름으로 재미있게 살아가고 싶습니다.

-브런치매거진 대표, 길상희 드림-

Sanghee Gil

Co-Founder of Brunch Magazine

따듯한 햇살에, 안개처럼 내리 앉은 봄비에... 기다리던 ‘봄’이 온 거 같습니다. 이렇게 아름다운 시즌에 브런치매거진을 소개하게 되어서 벅찬 마음입니다. 눈부시게 화려하지는 않지만 소소하게 감사할 수 있고, 행복과 아픔을 공감할 수 있는, 우리들의 이야기를 예쁘게 담아낼 수 있는, 그런 매거진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. 엄마이기에 할 수 있는... Bravo my life!  -브런치매거진 (숨은) 대표, 장유미 드림-

따듯한 햇살에, 안개처럼 내리 앉은 봄비에... 기다리던 ‘봄’이 온 거 같습니다. 이렇게 아름다운 시즌에 브런치매거진을 소개하게 되어서 벅찬 마음입니다. 눈부시게 화려하지는 않지만 소소하게 감사할 수 있고, 행복과 아픔을 공감할 수 있는, 우리들의 이야기를 예쁘게 담아낼 수 있는, 그런 매거진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. 엄마이기에 할 수 있는... Bravo my life!

-브런치매거진 (숨은) 대표, 장유미 드림-

Youmi Jang

Co-Founder of Brunch Magazine